참을수 없는 똥꼬의 가려움

0

누구와 속시원히 의논하기도 난처한 증상인 항문주위의 가려움증(항문소양증), 특히 밤이면 심해지는 그 참을 수 없는 가려움의 정체를 살펴 봅시다.

이미지출처 : www.medicalnewstoday.com

이미지출처 : www.medicalnewstoday.com

 

항문이 가려운 이유는 무엇입니까?

매우 다양한 원인이 있지만, 오래 앉아있는 일이 많은 사무직에 흔한 치질, 치루, 치열 등 항문질환이 있는 경우 점액질같은 것이 흘러나와 가려움증을 일으키는 경우가 많습니다. 땀이 많아서 항문주변이 늘 축축하거나 잘 닦이지 않은 대변이 있는 경우도 가려울 수 있으나, 반대로 너무 깨끗하게 자주 비누로 씻는 것도 원인이 될 수 있습니다.

화장지에도 표백제를 비롯한 각종 첨가물들이 들어있으므로 과도하게 화장지를 사용하는 것도 좋지 않습니다. 항문 부위에서 윤활유 작용을 하는 정상적인 기름기를 없애 피부 방어 작용이 약해지기 때문입니다. 일단 어떤 원인으로든 항문이 가려우면, 스테로이드 연고제같은 것을 습관적으로 항문에 바르는 분들도 있는데 장기화되면 오히려 증상을 악화시키게 됩니다.

사타구니나 항문주변이 자주 축축한 사람은 곰팡이균(진균, 무좀균)이 원인이 되어 심한 가려움증을 일으키기도 합니다. 종종 커피, 홍차, 콜라 같은 카페인이 함유된 음료, 맥주, 우유, 쵸코렛, 토마토, 열대 과일, 땅콩 등을 먹고 가려움증을 호소하는 사람들도 있습니다.

 

아이가 밤마다 똥꼬를 긁어대요…

만일 유치원이나 초등학교에 다니는 연령의 어린이가 밤마다 항문을 긁어댄다면, 요충이라는 기생충 감염을 의심해 봐야 합니다. ‘요즘같은 시대에 왠 기생충??’ 하고 반문하실지 모르지만, 한 아이가 감염되면 유치원 원생 전체로 옮겨가가 때문에 단체생활을 하는 아이라면 언제고 감염될 수 있습니다. 요충은 주로 밤에 항문 주변으로 기어나오기 때문에 야간에 가려워하는 아이의 항문을 주의 깊게 살펴보면 하얀 실 같은 것이 꼬물대는 것을 볼 수도 있습니다.

 

항문소양증 치료는 어떻게 하나요?

위에서 말씀드린 다양한 원인중에서 치질, 치열 등 항문질환이나 진균감염 같은 원인 질환이 있는 경우는 원 병을 고쳐야 가려움증이 좋아집니다. 촌충감염으로 확진이 되었다면, 집안식구 모두가 약국에서 500원 정도에 구입할 수 있는 광범위 구충제를 한번만 복용하시면 충분합니다.


이렇게 확실한 원인질환이 밝혀지지 않는 경우가 문제인데, 대부분 집에 있는 연고를 아무거나 바른다든지, 심지어는 물파스같은 것을 바르는 엽기??적인 치료를 시도하는 경우도 있습니다(손톱에 의해 상처라도 난 상태라면 거의…. 죽음이지요). 원인이 분명치 않은 항문 가려움증의 일반적인 관리요령은 아래와 같습니다.

  • 항문을 가급적 마른 상태로 유지하십시오. 특히, 좌욕이나 배변 후 물로 씻으신 후에 남아있는 물기를 잘 닦아내십시오. 습기가 남아있는채로 옷을 입으면 피부진균증을 유발할 수 있습니다. 유아용 파우더를 사용하는 것도 도움이 될 수 있습니다.
  • 배변후 화장지를 과도하게 사용하지 마시고, 비데나 샤워호수를 이용하여 깨끗하게 닦아내십시오. 외부에서라면 유아용 물휴지로 마무리 하시는 것도 좋습니다.
  • 절대로 손톱을 사용하거나 옷 위로 긁어대지 마십시오. 한번 상처가 나면 아물면서 다시 가려움이 생기는 악순환이 반복됩니다. 참기 힘든 경우라면 의사선생님과 의논하여 연고를 처방 받거나 가려움을 줄여주는 약을 복용해야 하는 경우도 있습니다.
  • 기름기 있는 식사를 줄이시고 채소나 과일 섭취를 늘이십시오. 위에서 언급한 특정 음식을 먹은후 증상이 심해진다면, 피하는 수밖에 없지요.
  • 약국에서 구입한 습진 연고(대부분 스테로이드 제제)를 발랐더니 증상이 더 심해진 경우는 곰팡이균에 이미 감염된 경우가 많으므로 의사의 진단을 통하여 적절한 약제를 처방 받아야 합니다.

댓글 남기기

댓글을 입력해주세요!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