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eneric selectors
Exact matches only
Search in title
Search in content
Search in posts
Search in pages
kboard

메르스전염의 향후 예측

0

 

2015_MERS_in_South_Korea.svg
이미지출처 : ja.m.wikipedia.org

 

현재까지 87명의 환자가 발생하면서 메르스전염 사태는 아직까지 진정기미가 보이지 않고 있습니다. 사망자는 6명에 이르고 있습니다. 환자가 발생한 병원은 6곳, 경유한 병원은 현재까지 23곳 입니다. 부산의 병원에 까지 환자가 경유하였기 때문에 전국적인 전염이 발생한 것이 아닌가 하는 걱정이 늘고 있습니다. 그렇다면 사태는 앞으로 어떤 국면에 접어들게 될까요? 메르스에 대해 다시한번 정리해 보면서 앞으로 어떻게 진행될 것인가에 대해 알아보겠습니다.

 

1. 이전까지 알려진 메르스에 대한 정보와 비교

이전까지의 메르스 감염자의 사망률은 40%에 육박하는 것으로 알려져 왔습니다. 국내 발생 이전 자료를 보면 1400여명 감염에 431명 사망으로 40%의 치사율을 보였었습니다. 국내 발생 메르스코로나 바이러스에 대한 유전자 검사에서는 이전 중동국가에 발생한 바이러스와 90% 이상의 유전자 일치 결과를 보였습니다. 국내에서의 사망률은 현재까지 10% 가량 되고 앞으로도 추가 사망자가 나올것으로 보이지만 40% 보다는 낮은 20% 이내일 것으로 보입니다.

또한 지역사회 감염은 거의 없었고 거의 대부분이 원내감염이었던 것으로 알려져 있었던 이전에 알려진 사실과 크게 다르지 않다는 사실 또한 주목해야 합니다. 즉 사망률에서는 약간의 차이가 있지만 이전까지의 알려진 결과와 비슷한 양상의 감염형태를 보이고 있다는 것입니다.

 

2. 그렇다면 왜 이렇게 퍼지는 것일까?

이전의 중동에서의 예와는 달리 감염률이 높은 이유는 초동대처의 실패가 가장 큰 이유로 보입니다.(물론 바이러스의 변종 여부도 아직 완전히 배제할 수는 없습니다.) 평택성모병원의 감염은 어쩔수 없다 치더라도 삼성 서울 병원의 감염은 충분히 막을수 있었던 것을 정보의 통제, 기관간의 소통부재, 컨트롤 타워의 부재와 같은 이유로 전염이 계속 전파된 것입니다. 제가 이전 글에서 병원의 정보를 공유해야 한다는 것과 최악의 상황을 먼저 상정하고 감염에 대처해야 한다고 말한 것과 같은 맥락에서 이해해 볼 수 있는 문제입니다.

87명의 환자 모두 원내감염된 환자들 입니다. 물론 지역사회 감염 가능성을 완전히 배제 하지 말아야 겠지만 현재까지는 지역사회 감염 가능성은 낮아 보입니다. 늦었지만 현재 접촉자들의 격리와 자가 격리를 철저히 한다면 지역사회 감염은 막을 수 있을 것으로 보입니다.

사스와는 달리 메르스코로나 바이러스는 요 몇주간의 양상으로 볼 때 사스와 같은 전염력은 가지고 있지 않는 것으로 보입니다. 이전에 알려진 메르스 바이러스와의 유전자 일치률이 높았기 때문에 사스처럼 높은 전염력을 지닌 바이러스로의 변이는 없어 보입니다. 새로운 감염이 퍼져나갈때 보이는 곡선은 피크를 이룬 이후 급속히 떨어지며 안정화되는데 지금이 가장 피크인 시점이므로 추가적인 사건이 벌어지지 않는한 1~2주 이내로 신규 확진자의 수는 급격히 줄 것입니다.

 


2012-2013년의 미국 인플루엔자 감염 그래프입니다. 국내 메르스 전염 그래프와 유사하게 급증하는 모습을 보인후 급감하는 형태를 보여줍니다.

 

3. 메르스사태는 잘 지나갈 것인가?

정부는 이제서야 국가적인 위급 상황으로 간주하고 감염전파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습니다. 여전히 수많은 헛점이 존재하지만 국민들이 위기를 인식하고 자발적인 학교, 유치원의 휴업과 같은 대책들이 나오고 있습니다. 지역사회 감염의 가장 큰 위험이 학교이기 때문에 학교의 전염이 차단되는 것은 가장 중요한 예방책 중의 하나입니다.


WHO의 대책반이 한국에 도착했고 감염력등에 대한 정확한 바이러스에 대한 분석이 이루어 질것입니다. 이미 알려진 바와 같이 40초 이상 손씻기가 예방에 가장 중요하며 공공장소나 새로운 장소에 갔다온 경우 바로 손을 씻도록 해야 합니다. 공기전파의 가능성은 여전히 낮아 보이지만 마스크를 쓰는 것 또한 손해볼 것이 없기 때문에 가능하다면 하는 것이 좋겠고,  특히 당뇨와 같은 만성질환을 가지고 있는 환자의 경우 반드시 착용하는 것이 좋겠습니다. 자기 자신만이 전염을 막을수 있다는 생각으로 그 어느때보다도 더 개인 위생에 철저해야 겠습니다. 이번 메르스의 경우 많은 예측을 벗어나는 경향이 있었습니다. 하지만 이제는 많은 전문가들의 예측이 벗어나지 않기를 바라며 안타깝게 감염되어 사망하신 분들에게도 조의를 표합니다.


댓글 남기기

댓글을 입력해주세요!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