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eneric selectors
Exact matches only
Search in title
Search in content
Search in posts
Search in pages
kboard

눈 건강과 안과 질환에 도움이 되는 영양제는?

0

텔레비전, 신문, 심지어 예능에서도 가끔 눈에 도움이 된다며 음식이나 영양제를 소개할 때가 있습니다. 등 푸른 생선이나 당근과 같은 음식이 눈에 좋다고 들어본 적 있으실 것입니다? 사실 안 먹는 것보다야 낫겠습니다만, 실제로 의학적으로 정확히 입증되지 않은 내용도 매스컴에 많이 등장합니다.

그래서 이번 포스트에서는, 실제 안과학적으로, 입증된 영양제나 음식에 대해 이야기해볼까 합니다. 어떤 것들이, 정확히 어디에 좋은지에 대해 알아보겠습니다.

 

영양소 부족으로 눈이 안 좋아질 수가 있나요?

현재의 우리나라처럼 어느 정도 발전한 나라에서는, 단순히 영양이 부족해서 눈에 이상이 오는 경우는 매우 드뭅니다.

출처 : 플리커 by colindunn

예를 들어 비타민 A가 부족하면 야맹증이 발생할 수 있는 것으로 알려져 있지만, 실제 단순히 비타민 A 섭취가 부족해서 야맹증이 오는 경우는 국내에서는 흔치 않습니다.

단, 개발도상국의 경우에는 좀 흔한 편입니다. UNICEF 자료에 따르면 대략 25만~50만 아이들이 매년 비타민 A 결핍으로 시력저하가 온다고 합니다.
※ 자료출처 : “Vitamin A Deficiency and Supplementation UNICEF Data”. Retrieved 2015-04-07.

 

루테인, 제아잔틴이라는 영양소가 눈에 좋나요?

그렇다면 정말 눈에 도움 되는 영양제가 있을까요? 케일, 시금치, 브로콜리와 같은 녹색 잎식물, 계란 노른자에 많이 함유되어 있는 루테인/제아잔틴이 최근 안과 영역에서 주목받고 있는 영양제입니다. 하지만 루테인/제아잔틴의 경우 무조건 눈에 좋은 것은 아니고, ‘연령 관련 황반 변성’ 중에도 어느 정도 진행한 경우에 도움이 되는 것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자료출처 : Age-Related Eye Disease Study(AREDS) II, 황반 변성 중 중등도 이상 진행한 경우에만 효과가 있는 것으로 밝혀짐. 초기 황반 변성의 경우에는 별다른 효과 없는 것으로 밝혀짐.

특히나 황반 변성의 경우 진단 기준이 망막을 직접 보아 ‘드루젠’이라고 불리는 병변의 크기와 수에 따라 정해지므로 그냥은 알 수가 없고 안과 검사가 필요합니다. 따라서, 무조건 50세 이상 고령이라고 루테인이나 제아잔틴 등의 영양제를 권하는 것이 필수가 아니라는 겁니다.

 

안구건조증에 좋은 영양제가 있을까요?

안구건조증의 경우에도, 영양제는 치료 Guideline에서 큰 역할을 하지 않지만 그나마 도움이 될 수 있는 영양제가 있습니다.

안구건조증에 관한 가장 유명하며 규모가 컸던 가이드라인이라면 단연 DEWS(2007 International Dry Eye WorkShop)입니다.

이를 바탕으로 우리나라에서도 각막 학회에서 2011년에 한국형 건성안(안구건조증) 진단 및 치료 가이드라인을 내어놓은 적이 있습니다. 이 내용 중 영양제 관련 내용을 살펴보면 영양제 중에는 오메가 3와 감마리노레익산이 언급됩니다. 이들은 지방산 중 하나로, 의학적으로 안구건조증에 도움 되는 영양물질이랍니다.

생선이나 월동 야채에 많이 포함되어 있는 오메가 3의 경우 혈중 지방 수치 개선 등에도 효과가 있을 수도 있다는 연구 결과들이 등장하고 있으니, 먹어서 손해 볼 것은 없어 보입니다.

 

백내장에 좋은 영양제가 있나요?

백내장의 경우, 우리 눈 안에 렌즈 역할을 하는 ‘수정체’라는 부위가 단백질 조성 및 수분 함유량 등이 변하면서 뿌옇게 되는 일종의 노화현상입니다. 최근 젊은 나이에서 나타나기도 하며 선천적으로 나타나기도 합니다. 백내장에 좋은 영양제가 있는지에 관한 질문은 진료볼 때 환자분들이 자주 물어보는 질문 중 하나입니다.

백내장의 경우 노화현상과 더불어 원인이 굉장히 다양합니다. 백내장을 촉진하는 유발 인자만 하더라도
나이, 성별(여성이 조금 더 흔한 것으로 나왔습니다.), 근시안(근시인 눈이 원시인 눈에 비해 좀 더 백내장 발병률이 높은 것으로 나왔습니다.), 당뇨, 폐경기 호르몬 치료, 알코올 섭취, 흡연, 일광 노출 등이 있었습니다.

이전에 환자분 중에 자외선이 백내장에 안 좋다는 이야기를 듣고 하루 종일 선글라스를 벗지 않는다는 분을 본 적이 있었습니다. 백내장과 같은 상태는 ‘Multifactorial’, 즉 다양한 요인들이 영향을 미치기에 단순히 한가지 위험요인만 줄인다고 막아지는 게 아닙니다.

하지만 백내장에 도움이 되는 음식이나 영양제에 대해서도 효과가 입증된 것들이 있습니다. 백내장 교과서를 보면, 비타민 C와 비타민 E, 카로티노이드, 리보플래빈 및 항산화제가 백내장 진행을 더디게 하는 것으로 되어 있습니다.

항산화제는 우리 몸 여러 곳에 좋지만 눈의 경우에도 백내장 위험을 약간 줄여주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항산화제는 또한 망막의 경우 망막 색소변성이나 황반이상증에서도 효과가 있는 것으로 보고되었습니다.

하지만 확실히 백내장 진행을 더디게 하는 물질은 그나마 점안제인 피레녹신(Pirenoxine) 안약 정도 밖에 없답니다. 아직까지 이미 생긴 수정체 혼탁을 없애주는 약은 개발되어 있지 않습니다. 피레녹신 점안제는 그나마 진행을 더디게 해주는 거죠.


지금까지 눈 건강과 여러 안과 질환에 도움이 되는 영양제에 대해 알아보았습니다. 몇몇을 제외하고는 아직도 밝혀져야 할 부분이 많은 부분이 바로 영양제이고 이는 안과 분야에서도 마찬가지입니다. 특정 안과 질환을 앓고 계신 분들께서는 특정 영양제 복용이 본인 질환에 도움이 될지에 대해 진료받고 계신 안과 전문의에게 상담을 받고 복용하시기 바랍니다.

진료과:

댓글 남기기

댓글을 입력해주세요!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