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eneric selectors
Exact matches only
Search in title
Search in content
Search in posts
Search in pages
kboard

천식을 악화시키는 8가지 위험 요소와 관리법

0

찬바람이 부는 겨울은 천식을 앓고 계신 분들에게는 고통스러운 계절이 될 수 있습니다. 증상이 악화되기 때문이죠. 이번에는 천식에 관한 전반적인 내용에 대해 알아보고 또한 천식을 악화시키는 여러 위험 요인들과 그에 맞는 관리법에 대해서 알아보도록 하겠습니다.

1. 천식이란?

asthma_lungs
염증으로 인해 좁아진 천식 환자의 기관지 (출처 : 위키피디아)

천식(Asthma)이란 기도의 만성 염증질환으로 인해 기도과민성이 증가하여 가역적인 기도폐쇄가 일어나는 질병을 뜻합니다.

천식(Asthma)은 그리스어의 ‘날카로운 호흡’이라는 말에서 유래되었습니다. 히포크라테스가 기원전 450년경에 처음 사용하였고 1960년이 되어서야 천식의 발병에서 염증과 관련된 요소가 중요하다고 인식되어 항염증 치료가 치료법에 추가되었습니다.

우리나라에서 천식 환자의 유병률은 성인에서 12.9%, 소아청소년에서 12.8%입니다. 즉 주위에서 흔하게 볼 수 있는 질병입니다. 더군다나 최근 65세 이상의 노인에서 천식 발병률은 증가하고 있는 추세에 있기 때문에 고령화 사회로 진입하고 있는 우리나라에서 사회적으로나 경제적으로 중요한 질환이 될 수 있겠습니다.

2. 천식의 증상 및 진단

1) 천식의 증상

호흡기적 증상인 기침, 호흡곤란, 쌕쌕거리는 숨소리(천명)가 대표적입니다. 흉부 압박감, 가래 등의 기타 증상도 발생할 수 있습니다. 천식이 있는 사람이 심각한 천식발작이 일어나면 청색증, 흉통 등의 증상도 나타나고 호흡정지, 사망에까지도 이를 수 있습니다.

2) 천식의 진단

천식 진단을 위한 폐기능 검사 (출처 : 위키피디아)
진단을 위한 검사로는 폐기능검사(PFT), 원인 항원을 이용한 피부반응 검사나 유발 시험, 객담검사, 혈액검사(호산구 증가, IgE Level….), 흉부 X-ray 검사, 기관지 내시경 검사 등이 있습니다. 이 중에서 가장 중요한 검사는 폐기능검사(PFT)입니다. 폐기능검사(PFT)에는 기관지 유발 검사(Bronchial provocation test), 기관지 확장 검사(Bronchodilator response test) 등이 있습니다.

진단을 위한 검사에서 도출된 결과와 더불어 환자의 임상 양상을 판단하여 의사가 최종적으로 진단을 내리게 됩니다.

3. 천식의 치료

천식의 치료는 회피요법 및 환경요법, 약물치료가 있습니다.

1) 회피요법 및 환경요법
천식을 유발하고 악화시키는 원인 인자와 악화인자를 회피하는 회피요법이 중요합니다. 피할 수 없는 환경에 계속 노출이 된다면 주변 환경을 개선하는 환경요법을 시행합니다.

2) 약물치료
약물치료는 크게 증상 완화제(Reliever medications)와 질병 조절제(Controller medications)가 있습니다.

asthma-1147735_960_720
천식 치료를 위한 흡입기

증상 완화제(Reliever medications)는 기도 수축을 막아 수초~ 내에 증상을 호전시키는 약물을 말합니다. 경구 및 흡입 속효성 β2 항진제, 흡입 항콜린제, 속효성 테오필린, 전신 스테로이드 제제가 있습니다.

질병 조절제(Controller medications)는 기도의 만성 염증을 조절하고 억제하는 약물로서 천식의 예방에도 도움을 줄 수 있습니다. 전신 스테로이드 제제, 흡입 지속성 β2 항진제, 항류코트리엔 제제, 항 IgE 제제 등이 있습니다.

천식의 약물치료는 구체적으로 의사가 환자의 상태를 파악하여 시행해야 합니다. 따라서 본인의 상태를 알리고 의사의 지시에 따라 적절한 약물치료를 받는 것이 중요합니다.

4. 천식을 악화시키는 및 관리

천식을 악화시키는 위험요소는 실내 및 실외 항원, 바이러스 감염(감기 등), 기후변화, 대기오염, 화학물질(담배, 강한 냄새 등), 심한 육체활동, 스트레스, 일부 약물, 일부 음식과 첨가물 등입니다.

1) 실내 및 실외 항원

실내 및 실외 항원은 기도에 작용하여 기도 염증을 악화시키고 기도 수축을 일으키는 물질입니다. 실내 항원에는 집 먼지 진드기, 바퀴벌레, 애완동물, 곰팡이 등이 있고, 실외 항원에는 꽃가루가 대표적입니다.

① 집 먼지 진드기

house_dust_mite
집 먼지 진드기의 전자현미경 사진 (출처 : 위키피디아)

실내 항원 중 가장 흔한 원인물질이며 섭씨 25도, 습도 80% 정도의 따뜻하고 습한 환경에서 잘 번식합니다. 이불, 매트리스, 카펫, 천으로 된 소파 등에 많이 서식하고 있습니다.

따라서 이불, 매트리스 등의 침구류에는 집 먼지 진드기의 이동을 막을 수 있는 특수 재질로 된 커버를 씌우며, 이를 주 1회 섭씨 55도 이상의 뜨거운 물로 세탁한 후 말리는 것이 좋습니다. 베갯속은 합성수지나 특수 재질로 이루어진 것을 사용하는 것이 좋습니다.

실내 습도는 40~50% 정도로 유지하여 집 먼지 진드기의 번식을 억제해야 하며 특히 가습기를 사용할 경우는 가습기를 자주 청소하여 청결하게 유지해야 합니다.

가능하면 카펫, 천으로 된 소파는 사용하지 않는 것이 좋습니다.

② 바퀴벌레

바퀴벌레 퇴치 약이나 트랩을 사용하고 집안을 청결하게 유지합니다.

③ 애완동물

가능하면 애완동물을 기르지 않도록 하고 애완동물을 청결하게 관리합니다.

④ 꽃가루

꽃가루가 날리는 계절에는 외출을 삼가는 것이 좋겠으며 외출 시에는 마스크를 반드시 착용하도록 합니다. 실내 창문은 잘 닫는 것이 좋습니다.

2) 바이러스 감염

특히 호흡기에 발생하는 바이러스 감염(감기, 인플루엔자….)으로 인해 천식이 악화되는 경우가 많습니다. 평소 손 씻기를 잘 실천하며, 사람이 많은 곳은 피하고, 보온을 유지해야 합니다. 또한 인플루엔자 예방접종을 받아야 합니다.

3) 기후변화, 대기오염

찬 공기에 노출되면 기도 수축이 갑자기 발생하여 천식이 악화될 수 있습니다. 또한 흐린 날씨, 저기압일 때 가슴 답답한 증상도 나타날 수 있다고 합니다.

찬 공기에 갑자기 노출되지 않게 보온을 유지하고, 마스크를 착용하며, 적정 실내 온도를 유지하는 것이 중요합니다.

황사현상, 오존, 아황산가스 등에 의한 대기오염에 의해서도 천식은 악화될 수 있습니다.

따라서 황사가 심한 날이나 오존주의보가 발령된 날에는 외출을 삼가고 마스크를 착용하는 것이 중요합니다. 아황산가스는 자동차 배기가스에서 대량으로 방출되기 때문에 역시 자동차가 많이 있는 장소는 피하는 것이 좋습니다.

4) 화학물질

담배는 강한 자극 효과로 인해 기관지 수축을 일으키며 스프레이, 페인트, 니스, 아세톤, 향수 등의 강한 냄새도 천식을 악화시킬 수 있습니다.

환자는 반드시 금연해야 하며 환자의 가족 또한 금연하는 것이 중요합니다. 또한 강한 냄새가 있는 화학물질은 주의해야 합니다.

5) 심한 육체활동

자체로 인해 천식이 악화된다기보다는 운동을 하며 마시는 건조하고 차가운 공기로 인해 주로 악화됩니다. 심한 육체활동은 삼가며 의사의 지침에 따라 운동전 적절한 약제를 사용하여 악화를 예방할 수 있습니다. 가장 좋은 운동은 차갑지 않은 물에서 수영을 하는 것입니다.

6) 스트레스

스트레스를 받으면 부교감신경이 자극되어 기관지 수축이 심해지므로 천식이 악화됩니다. 따라서 스트레스를 받지 않도록 환경을 조성해야 합니다. 스트레스를 잘 해소할 수 있는 자신만의 스트레스 해소 방법을 찾는 것도 중요합니다.

7) 일부 약물

아스피린, 비스테로이드성 진통소염제(NSAIDs), 베타차단제(Beta bloker) 등의 일부 약물은 천식을 악화시킬 수 있습니다. 해열 진통 효과를 위해서 아세트아미토펜(타이레놀)을 비교적 안전하게 사용할 수 있습니다. 약물 사용은 반드시 의사의 처방을 받아 복용해야 합니다.

8) 일부 음식과 첨가물

아황산염은 천식을 악화시킬 수 있는 물질로서 음식보존제나 산화방지제에 들어있고 말린 과일, 채소류, 과일 농축액, 등에도 들어 있습니다. 특히 음식점에서 나오는 아보카도 소스, 새우, 감자 등에 아황산염이 많이 함유되어 있으므로 아황산염이 들어있는 음식을 피해야 합니다.

이러한 위험요인들을 그림으로 정리해 보면 다음과 같습니다.

 


asthma_triggers_2
출처 : 위키피디아

지금까지 천식에 대해 알아보았습니다.

천식은 단기간의 치료를 통해 완치가 되는 질병이 아니라 지속적이고 장기적인 치료를 통해 꾸준하게 관리하는 질환입니다. 천식의 약물치료는 반드시 의사를 통해 치료해야 합니다. 그러나 이에 못지않게 환자가 천식에 대해 알고 적극적으로 치료하려는 노력 또한 절대 간과할 수 없는 부분이라고 생각합니다.

특히 장기적으로 관리하는 질병이라는 인식을 가지는 것이 가장 중요하며 스스로가 천식에 대한 위험요소를 알고 이를 관리하는 것도 매우 중요하다고 할 수 있겠습니다.

천식이라는 병을 제대로 알고 잘 관리하여 극복해 내시기를 기원합니다.

진료과: ,

댓글 남기기

댓글을 입력해주세요!
Please enter your name here